이지아, '오늘의 탐정' 역할...드라마서 볼 수 없는 흥미로운 캐릭터'
이지아, '오늘의 탐정' 역할...드라마서 볼 수 없는 흥미로운 캐릭터'
  • 이선기 기자
  • 승인 2018.08.18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싹 연기+강렬 비주얼' 180도 변신 예고!
'오늘의탐정'에서 선우혜 역을 맡은 이지아 스틸컷 / ⓒKBS
'오늘의탐정'에서 선우혜 역을 맡은 이지아 스틸컷 / ⓒKBS

[땡큐뉴스 / 이선기 기자] KBS2 ‘오늘의 탐정’에서 선우혜 역을 맡은 이지아가 연기변신을 예고했다.

18일 제작진을 통해 공개된 인터뷰에서 이지아는 “지금까지 드라마에서 볼 수 없던 캐릭터라 흥미가 갔고,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선우혜’ 역을 선택한 이유를 고백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또 그녀는 “선우혜 캐릭터가 시종일관 ‘기이한’ 분위기를 자아내야 해서 그 부분에 중점을 두고 연기하고 있다”며 “나긋나긋한 목소리 연기가 관건이기도 하고 순간순간 180도 다른 분위기를 연출해야 해서 많이 고민하고 있다”고 했다.

특히 공개된 ‘오늘의 탐정’ 촬영 스틸에서 이지아는 강렬하면서도 오싹한 아우라를 보여주며 많은 이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이지아는 “선우혜의 트레이드 마크인 빨간 원피스가 등장마다 강렬함을 선사할 것 같다. 캐릭터를 위해서 특별히 원피스를 맞춤 제작했고, 원래 헤어스타일에 붙임 머리로 변화를 주기도 했다”며 “평소 색조 화장을 잘 안 하는데 빨간 원피스에 어울리는 레드립을 시도했다”고 했다.

이어 “선우혜를 위해 외적인 변화를 많이 도전했는데 많은 분들이 잘 어울린다고 해 주셔서 기쁘다”고 전했다.
 
기억에 남았던 촬영 장면에 대해 “’선우혜’라는 캐릭터가 감춰진 부분이 많아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긴 어렵다”며 웃음을 터트린 후 “슬픔과 분노가 뒤섞인 복잡미묘한 감정을 가지고 연기한 신이 있다. 방송에서 어떻게 보여질지 궁금하다”며 ‘오늘의 탐정’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자극시켰다.
 
마지막으로 “소름이 돋을 정도로 오싹한 드라마와 역할에 새롭게 도전하게 되어 무척 설렌다.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두고두고 회자될 만한 ‘오늘의 탐정’이 웰메이드 드라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부진 각오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