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문화원, 재즈와 국악이 어우러진 “퓨전국악 콘서트”
마포문화원, 재즈와 국악이 어우러진 “퓨전국악 콘서트”
  • 변완영 기자
  • 승인 2016.12.21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흥당에서 오는 22일 저녁 7시부터 진행
퓨전국악 그룹 ‘단비’는 청소년들과 사랑을 나누고 희망을 주는 ‘2016 사랑나눔 퓨전국악 콘서트’를 관내 위치한 광흥당에서 개최한다./ⓒ 마포문화원

극단 ‘단비’가 마포구 청소년들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관내 ‘광흥당’에서 오는 22일 저녁7시부터 성탄절과 연말을 맞이해서 ‘2016 사랑나눔 퓨전 국악 콘서트’를 개최한다.

콘서트가 열리는 광흥당은 2006년 등록문화재 제 231호로 지정되어 공민왕 사당이 자리잡고 있는 전통한옥이다. 조선 초 한 노인이 양곡 보관 창고를 지을 때 공민왕이 꿈에 나타나서 이곳에 사당을 짓고 매년 제사를 지낼 것을 계시했다고 한다. 그래서 매년 음력10월1일 공민와사당제를 지내고 있다. 구는 2014년 향토문화 발전을 위해 광흥당을 개관해 공민왕사당제 외에 전통혼례식, 국악 한마당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퓨전국악 그룹 ‘단비’는 피아노 또는 기타, 베이스, 드럼이 어우러진 전형적인 재즈 트리오에 가야금, 해금, 피리 등 대표적인 국악기를 결합한 악기편성으로 되어있다. 세련된 재즈 사운드와 자연스런 국악기의 음향을 접목함으로써 독특하고 고급스런 소리가 일품이다.

이번 콘서트는 임상숙 국악 보컬리스트의 사회로 약 90분 동안 진행되는데 <엘리제를 위하여>, <징글벨>, <고요한 밤>, <하이웨이 스타>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들이 서양음악과 국악을 통해 연주 된다.

주최와 주관을 맡은 마포문화원(원장 최병길)은 재미있고 친근한 국악공연을 통해 국악 대중화에 기여하고 ‘사랑, 행복, 나눔’을 주제로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뜻 깊은 행사 마련했다고한다. 본 공연은 무료이고 자세한 문의는 마포구 문화진흥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